장묘 문화 개선 / 추모공원 관리 

불법묘 및 분묘이장 프로젝트

  

   과거 개인의 죽음을 다뤘던 장례가 이제 공공으로 그 영역이 확대되어 국가와 사회에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. 우리의 전통적인 장례는 매장 위주의 유교적인 장사 방법이 일반적이었고 이로인해 국토의 잠식, 지역 주민과의 갈등 및 자연의 훼손 등 다양한 사회 문제를 만들고 있습니다. 이러한 묘지는 확인된 불법분묘만 870만기, 비곡식 집계로는 약 1,000만기 정도로 추산되며 매년 여의도 면적의 약 4배에 해당하는 국토를 잠식하여 국토 발전 계획에 부담을 주고 있습니다.

 

정부는 올바른 국토발전을 위해 2001년 장사 등에 관한 법률을 제정하였습니다. 정부는 ‘국토의 효율적사용’이라는 명제를 바탕으로 묘지 증가를 억제할 수 있는 제도적인 장치를 마련함과 동시에, 불법분묘에 대한 벌금 및 이행 강제금 부과 등을 시행하고 있습니다.

무연분묘 이장절차.png
유연분묘이장.png

추모공원 관리 

​협동조합 좋은문화 전용 추모공원

  

   협동조합 좋은문화는 전국 최대규모인 서대산추모공원 내에 전용관을 보유하고 있으며, 추모공원내 국제관을 관리하고 있습니다 .

지금까지 해외선교사, 북한이탈주민등 지역에 필요한 단체 및 개인에게 무상으로 제공하며 사회적 역할을 감당하여 왔습니다. 

 

앞으로 국내에서 있을 불법묘 정비와 묘지대란에 대비하여 준비하고 있으며, 개정된 장사법에 맞추어 사회의 인식을 개선하는 캠페인 및 교육을 통해 장례문화를 개선하고 있습니다. 

카탈로그1.png
카탈로그 2.png
카탈로그 3.png
카탈로그 4.png